top of page

바람 찬가



바람에

춤추는 일 없이

질 때까지

가만히 있어야 한다면

꽃은

얼마나 숨이 막힐까.

세월의 비바람에

흔들리는 일 하나 없이

한평생

죽은 듯이 있어야 한다면

삶은

얼마나 갑갑할까.

신앙생활로 인하여

고난이 없었다면

주님을 알았을까

예수님을 사랑하니

예수쟁이다

미쳐도 곱게 미치라

거센 바람

핀잔으로

더욱 주를 사랑하네

바람이 없다면

내 믿음의 무게

어떻게 알 수 있었을까

바람은 나를 알게 하고

바람 같은 성령으로

나를 진리 가운데로

가까이

더 빨리

가게 하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