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들림


봄 바람이

왜 이다지도 세 찬지

모든 것을 흔들고

내 몸까지

흔들리니까

참 좋다 행복하다.

허구한 날

가만히 서 있으면

따분해서

견딜 수 없으리라

따분한 줄 알고

흔들어 춤추게 하네


어쩌면 센바람에

뿌리 뽑힐지

가지가 뿌러질지 모르지만

바람은 내 삶의

더없이

좋은 동반자이네

죽을 때

죽게 되더라도

살아서는 흔들리며

춤추며 살아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