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봄 찬양


얼마나 기다리다

마음 졸여

나왔을까나


여린가지

터질듯

무성히 피어난 꽃


온힘을다하느라

봄날이

짧다


곱다

이쁘다

활짝웃는너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