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만에 외출


NYSKC 4차 포럼 강의로

목회자 훈련원에서 강의로

교회 부흥회 강사로

3년만에

외출하였습니다


이미 세상에서 볼 수 없는

두 분의 어머니와

형님을 찾아보고자

이 가을에

한국을 방문했습니다


NWM 고문으로 위촉된 목사님께

고견을 들고자

찾아 뵙고

문안 하며

귀한 시간을 나누었습니다


동역 하는 목사님

따르며 닮기를 원하는 목사님

좀 더 귀하게 섬기기를

다하시는 목사님

아낌없이 내어주는 목사님을 만났습니다


더 알고 싶다며

따르는 제자목사님을 비롯하여

예배 회복운동을 더 확산 시키길

원하시는 목사님들을

만나 교제하였습니다


뒤에서는 교회가 기도해주고

앞에서는 헌신하시는

목사님들이 베푸시는 사랑으로

가을의 사역이 아름답게

페인팅 되어갑니다


들 녘에는 황금물결이

노랑감 빨강감이 달린 감나무처럼

30주년을 향한 섬기는 교회와

NWM의 모든 기관들이

열매로 가득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