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이 주신 가을

곱고 화려한 사랑스러운 가을아 여러가지로 다양하고 알찬 너기에 널 일부러 찾아가지 않아도 벌써부터 와서 어딘가 숨어 있든지 아니면 어디만큼 오고 있을 거라고 생각해 이제 우리는 COVID-19 때문에 계절조차 맘대로 잘 느끼지 못하고 예전처럼 즐기지 못해도 우리들의 마음 속의 가을은 화려하고 중후하게 물들어 있는 고운 빛이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