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루살렘 입성하시는 예수님

예수님의 예루살렘의 입성은

백성들로 열광하기에 충분했고

겉옷을 벗어

나귀에 얹기도 하였고

바닥에 깔아

왕의 입성을 환영

종려가지를 흔들며

호산나를 부르며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기뻐하였다

만왕의 왕으로

다윗의 자손으로 오신다는

옛 선지자의 예언처럼

크게 기뻐하여라

찬양하라

네 왕이 네게로 오신다

공의로우시며

구원을 베푸시는 왕이

나귀 새끼를 타고 오신다

겸손의 왕(The Humble King)으로 오셨다

내가 병거(Chariot)를 없애며

군마와 활을 꺾어버리고

평화를 선포하며

주님의 다스림이

이 바다에서 저 바다까지

유브라데 강에서

땅끝까지

이르게 하리라며

평화의 왕(The Prince of Peace)으로

오셨다

죄로 인하여

가로막혔던

하나님과 나 사이

담을 허시고

그 은혜의 보좌 앞에

담대히 나갈 수 있도록

성전의 휘장을

찢어주시기 위해

입성하시는

화평의 왕이 오셨다

내가 평화의 언약을 세워

튼튼하게 하며

번성하게 하고

내 성소를 세워

영원히 이어지게 하리라며

승리의 왕(The Victorious King)으로

십자가에서 죽으시고

삼 일만에 부활하신

예루살렘 입성은

예수님 승리의 날이었다

인류와 만유의 구속을 위해

고난의 길을 택하사

십자가에서 죽으심은

패배에서 승리

죽음의 권세에서 부활

구속의 성취한

승리의 개선장군처럼

입성하니

갈보리으로 향하신

승리의 행진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