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흘만에 다시 살아나사"...부활절 예배 ,...and that he rose again the third day according to the scriptures:

고난주간; 특별새벽금식기도회에 이어 부활절축하 예배로,,,,

Jesus Christ rose again, He is Victorious!

예수님의 부활에는 승리가 있을 뿐, 진리 곧 진리다..


예수님의 부활의 사건은 완전히 새롭고 새로운 것이 잉태했습니다.

안식일이 주일로 연결되고 만 것입니다.

예수님의 부활 사건은 예루살렘을 완전히 사로잡고 예루살렘 성전을 신약교회로 돌변 시키고 말았습니다.


교회 탄생의 계기를 마련하게 되었습니다.

오늘의 세계적 교회는 예수 그리스도 부활의 결과입니다.

이 기쁨의 소식의 산실인 교회를 통해 부활이 증거되고 있습니다.


예수님의 부활 승리를 보여주는 수많은 증거들이 있습니다.

그 첫째가 빈 무덤입니다.

영원한 승리를 보여 주시는 하나님의 증거물입니다.


무덤은 패배자의 집합 소와 절망의 상징입니다.

무덤은 마귀의 승리의 상징입니다

따라서 승리자 예수님이 그 무덤 속에 머물 수 없음은 너무나도 당연합니다.


둘째가 사흘만에 부활하셨다는 진리입니다

완전히 죽으신 것이 분명하다는 것입니다.

"영혼이 떠나시다"


삼 일이라는 숫자도 주의 부활을 증거하는 증거입니다.

예수님은 성경대로 사흘만에 다시 살아나셨습니다.(고전15:4)

주님은 생전에 성전을 사흘만에 짓겠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삼은 완전 수 그러기에 삼일은 승리의 표징이다.


셋째가 대제사장과 장로들의 음모입니다

이것이 예수 부활의 큰 증거임을 성경은 말씀하셨습니다.


주께서 부활하시던 새벽에 무덤의 돌을 굴러내었습니다.

이 놀라운 현상 앞에 무덤을 지키던 로마 군인들은 모두 도망치고 말았습니다.

그리곤 성내에 들어가 주의 부활 사건을 전했습니다.


그 때 대제사장과 장로들은 타협하여 군병들에게 돈을 주면서 예수의 제자들이 무덤에서 주의 시체를 도둑질해 갔다고 모해할 것을 지시했지만 진실은 막을 수 없었던 것입니다.

원수들의 작당은 오히려 예수 부활의 큰 증거가 되고 만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