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봄 날이 왔네


마음의 언덕을 넘어

날아가

꽃피는

민들레 꽃씨처럼

저 멀리 아득히

아지랑이를

건너

바람결 따라

노란 꽃들이

옹기종기 피어나듯

내 영혼에

봄 날이 왔네.




Kommentar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