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영혼에 햇빛 비추니

므리바 반석

같이

완고하고

바늘로 찔러도

피 한 방울

낼 것 같지 않은

인생

주여 치소서

모세의 막대기로 쳐서

샘이 되게 하소서

강을 내소서

광야에서

지치고 갈한 자들을

해갈케 하소서

아낌없이 배려하며

허기와 목마름

외로움

달래주는

위로의 샘

돈 없이도 살 수 있는

물이 되게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