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안에 사랑이

해가 뜨면

온 세상이 환하고

해가 지면

온 세상이 어둠에 잠기니

너무나 당연합니다

사랑하면

마음이 밝아오고

미워하면

마음이 그늘지고 아픈 것은

당연하지요

소원이 있다면

사랑만 하면서

살아갈 수 없겠지만

미움보다는 조금이라도

사랑이 앞섰으면 합니다

내 안에 사랑이 없다면

탐욕으로 인한

불순종의 죄

미움 시기

질투뿐이겠죠

가인처럼

아벨을 죽이겠지요

어떤 제자처럼

스승을 배반하는 것도

당연하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