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전하고 싶어요

주님을 만나기 전에는

겨울나무같이 추웠는데

예수님의 사랑을 입게 된 지금

내 마음은

화평

내 영혼은 따뜻한

봄날

지금껏 살아오면서

몰랐던 것

느낄 수 없었던 것

깨닫지 못하던 것

주의 사랑과 진리

은혜와 기쁨을

나 이제 알겠어요

큰 소리로 말해야지

고백해야지

생각하면서도

머뭇거렸던

주님 사랑합니다는 말

오늘은

꼭 전하고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