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겨울 너머



어찌할 수 없는

칼바람이라면

온몸으로

기꺼이 맞게 하소서.

겉보기에는

내게 있는 것

쓸쓸한 빈 가지

맨몸밖에 없을지라도.

내 안에는

주님 주신 생명이 있어

한순간도 쉼 없이

새봄을 만들고 있으니.

찬바람의 채찍이

매서우면 매서울수록

겨울 너머

따스한 봄을

더욱 간절히

꿈꾸게 하소서.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