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의 찬양


늦은 가을비는

주님의 물감이네

켄퍼스 위에

붓이 닿는

나뭇잎 풀잎

빨강 노랑으로

묵직한 갈색으로

단품이 들어

온 세상을

가을 연극 무대처럼

화려하게

꾸미시네.

가슴을 먹먹하게 하는

가을의 한 날

주님이 베푸신 단풍으로

온 세상이 아름답네

산야는 물론

하이웨이와

길가

골목길

걸어가는 사람

뛰어노는

아이들까지도

가을이네

아 아름다운 가을이여

하늘도 구름도

호수도

산길 오솔길

바위

흐르는 개울까지

단풍 진

가을로 덮어

천국이라 할 만큼

늦가을의 서정에

푹 빠진체

마음에 새겨지네


(늦가을에 서정)